REAL KRYSTAL

보여지는 것, 예상했던 것과는 다르다. 역시 크리스탈.

Fashion Adidas
REAL KRYSTAL

 

 

REAL KRYSTAL
메시 소재의 블라우스는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REAL KRYSTAL
레오퍼드 플레어스커트와 오프 숄더 톱은 모두 푸시버튼(Push Button), 스니커즈는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ZX FLUX.

 

 

REAL KRYSTAL
슬리브리스 톱은 샤넬(Chanel), 크롭트 데님 팬츠는 솔트(Sort), 스니커즈는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ZX FLUX.

 

 

REAL KRYSTAL
플라워 패턴의 롱 드레스는 셀린느(Celine), 핫 핑크 컬러의 플라스틱 미니 크로스백은 샤넬, 실버 크로스 버킷 백은 생 로랑, 우드 통굽 힐은 미우미우(Miu Miu), 헤어 터번은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REAL KRYSTAL
블랙 백리스 홀터 넥 드레스는 페라가모(Ferragamo).

 

 

REAL KRYSTAL
REAL KRYSTAL
체크무늬 톱과 플라워 패턴의 플레어스커트는 모두 미우미우. 리본 헤어밴드는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십자가 펜던트 네클리스는 빈티지 헐리우드.

 

 

REAL KRYSTAL
골드 스팽글 재킷은 러브미백(Love Me Back), 컬러 블록의 미디 스커트는 렉토(Recto), 스니커즈는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ZX FLUX.

 

 

REAL KRYSTAL
체크 베스트는 샤넬, 데님 미디 스커트는 자라, 스니커즈는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ZX FLUX WEAVE.

 

 

REAL KRYSTAL
체크무늬 톱과 플라워 패턴의 플레어스커트는 모두 미우미우. 리본 헤어밴드는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REAL KRYSTAL
오버사이즈의 트렌치코트는 로우 클래식(Low Classic), 플라워 자수가 들어간 티셔츠는 자크 뮈스(Jacquemus by Koon With a View), 빈티지 데님 스커트는 생 로랑, 스니커즈는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ZX FLUX WEAVE.

 

 

REAL KRYSTAL
플라워 자수가 들어간 셔츠는 자크 뮈스, 와이드 데님 팬츠는 에이치앤엠(H&M), 우드 통굽 힐은 미우미우, 스팽글 베레모는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REAL KRYSTAL
블랙 백리스 홀터넥 드레스는 페라가모.

 

드라마 <내겐 너무 사랑스러운 그대> 이후 몇 달 만인 것 같아요. 어떻게 지내고 있어요?
앨범 활동이 없는 기간이라 여행도 많이 가고요. 중간 중간 오늘처럼 화보도 찍고 있어요.

 

이번 화보도 크리스탈의 아이디어에서 출발했죠. 시작은 1990년대 중반 케이트 모스의 사진 한 장이었는데, 어딘가 반항적인 기운이 느껴지는 그런지 걸이었어요. 자신이 태어나기도 전의 사진일 것 같은데, 1990년대 스타일을 시도해보고 싶었던 건가요?
음, 2000년도부터는 대충 기억이 남아 있는데 제가 태어난 1990년대의 기억은 거의 없어요. 그래서 계속 그 시대의 음악, 인물, 영화, 가구 같은 것들을 찾아보게 돼요. 더 이전인 1920~80년대에도 관심이 많아요. 현재보다는 너무 과거의 스타일만 궁금해해서 조금 문제죠.

 

패션 사진에 대해 본인의 생각을 정확하게 설명할 수 있는 게 놀라워요. ‘어떤 어린 시절을 보내면 이런 감성을 갖게 되는 걸까?’ 궁금해지기도 해요.
일단 저는 예술을 좋아해요. 주변에 미술을 전공하는 친구들도 많고, 근래에 친해진 사람들도 대부분 아트 계열이라 자연스럽게 영향을 받는 것 같아요. 어렸을 때엔 엄마가 클래식 영화를 자주 보여줬어요.

 

포토그래퍼에 대한 취향도 분명하죠. 마이너 톤의 사진도 좋아하고요. 같이 작업하고 싶은 포토그래퍼가 있다면요?
페트라 콜린스요. 영국 <데이즈드> 디지털에서 활동하기도 하죠. 소녀들을 자주 찍는데, 숨어 있는 반항기를 자연스럽게 끌어내고 항상 사진에 어딘가 반전 매력이 있어요. 어떤 사진은 좀 극단적이기도 한데 그런 부분을 맞춰가며 작업해보면 재미있을 것 같아요.

 

사람들은 크리스탈을 얘기하면 ‘패셔니스타’의 이미지가 가장 먼저 떠오른다고 하는데, 에디터는 예전부터 크리스탈을 멋진 음악을 듣는 아이돌로 생각했어요. 태어나기도 전에 나왔던 올드 뮤직 멤버들을 좋아하는 것도 그렇고. 다양한 종류의 음악을 듣는 아이돌은 드물거든요. <데이즈드> 독자들에게 자신이 사랑하는 아티스트와 베스트 넘버들을 소개한다면.
최근에는 친구가 류이치 사카모토의 앨범 <Casa>를 추천해줘서 듣고 있는데, 정말 하루도 빠뜨리지 않고 매일 밤 듣는 것 같아요. 안토니오 카를로스 조빔의 곡들을 리메이크한 앨범인데요. 모든 곡들이 다 멋지지만 1번, 3번, 11번 트랙을 가장 좋아해요. 보너스 트랙에는 조빔의 발표되지 않았던 곡도 담겨 있죠. 이외에도 팻시의 ‘Aiii’, 에스페란자 스팔딩의 ‘I Know You Know’, 1980년대에 활동했던 패밀리 그룹 드바지의 ‘I Like It’, 델리게이션의 ‘Oh Honey’, 위켄드의 ‘Coming Down’이 제가 좋아하는 넘버들이에요.

 

갑자기 궁금해지네요. f(x) 노래 중에서 자신이 가장 좋아하는 곡은 어떤 건가요?
<핑크 테이프> 앨범에 있는 ‘미행’이요. 아주 오래전에 데모곡으로 들었어요. 처음 들었을 때부터 딱 제 스타일이라는 생각을 했었죠. 그런데 정말 앨범 준비를 하는데, 어떻게 알았는지 A&R 언니가 “수정아, 며칠 뒤에 네가 좋아하는 미행 녹음할 거야”라고 해서 정말 신났었던 기억이 있어요. 그렇게 처음 듣자마자 설레는 곡을 또 만났으면 좋겠어요.

 

 

 

REAL KRYSTAL
오버사이즈 트렌치코트는 로우 클래식, 스니커즈는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ZX FLUX WEAVE.

 

 

REAL KRYSTAL
레오퍼드 플레어스커트와 오프 숄더 톱은 모두 푸시버튼, 스니커즈는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ZX FLUX.

 

 

REAL KRYSTAL
스트라이프 재킷과 도트 패턴의 스카프, 블랙 실크 블라우스, 팬츠는 모두 생 로랑.
REAL KRYSTAL

 

 

REAL KRYSTAL
펑크 퍼 트리밍 코트와 프릴 브라 톱은 모두 미우미우, 빈티지 데님 스커트는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스니커즈는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ZX 8000.

사람들의 크리스탈에 대한 가장 큰 오해는 뭐라고 생각해요? 타인의 시선을 신경 쓰는 타입인가요?
아무래도 첫인상이 차가워서 그런지 실제로도 그렇다고 많이들 생각하세요. 사실 전 제가 차가운 인상이었는지도 몰랐거든요. 그렇다고 사람들의 시선을 아예 신경 쓰지 않기는 어려운 직업이라 스스로 적당한 기준을 정했어요.

 

누군가를 닮고 싶다고 생각해본 적이 있나요?
한 번도 누군가를 닮고 싶다는 생각을 해본 적이 없는 것 같아요. 그건 제가 잘나서 그런 게 아니에요. 닮고 싶어한다고 해서 닮아질 수 있는 건 아니니 그런 생각 자체를 처음부터 하지 않는 거예요.

 

과거의 인물 중 만나보고 싶은 사람이 있나요?
마리 앙투아네트요. 특별한 이유가 있어서라기보다는 그냥 한 번쯤 만나보고 싶은 인물이에요. 아마도 코폴라 영화를 봐서 그런 거 같아요.

 

영화 얘기가 나왔으니, 자신이 직접 감독과 상대 배우를 고를 수 있다면 누구와 어떤 영화를 만들고 싶나요?
소피아 코폴라, 스탠리 큐브릭, 박찬욱, 자비에 돌란 감독을 좋아해요. 자기 세계를 영화 속에 녹여내는 감독들이라 모두 한 번씩 만나보고 싶어요. 어떤 장르도 상관없어요.

 

드라마가 끝난 후 많은 도시를 여행했다고 했는데 가장 기억에 남는 장소는 어디예요?
이탈리아의 베네치아가 제일 인상적이었어요. 정말 다른 세상에 있는 듯한 기분이 들었죠. 너무 비현실적으로 아름다워서 조금 불편한 느낌마저 들었어요. 왠지 모르게 긴장되고 붕 떠 있는 듯한 느낌? 가장 좋았던 기억은 거기서 작은 오페라 공연을 본 거예요. 모두에게 꼭 추천하고 싶어요. 조그만 집에서 방을 옮겨 다니면서 공연을 해요. 코앞에서 악기 연주와 노래 소리가 생생하게 들리는데 정말 소름이 돋을 정도예요.

 

시간을 돌려, 초등학교 시절로 돌아갈 수 있다면 그래도 같은 선택을 했을까요? 진부한 질문이지만 가수나 배우가 되지 않았다면 어떤 일을 하고 있을 것 같아요?
지금 상태에서 10년 전으로 되돌아가는 거라면 아마 다른 선택을 했을 것 같아요. 아마 아트 스쿨에 다니고 있을 거예요. 건축, 인테리어, 미술, 디자인, 사진을 좋아해서 이 중 하나를 전공으로 공부하고 있을 것 같아요.

 

팬들은 크리스탈이 어떤 사람이 되고 싶은지를 궁금해해요. 마흔이 되어서도 연기나 노래를 계속하고 있을까요?
글쎄요. 전 시간이 흘러가는 대로 그때그때 따라가는 스타일이라 잘 모르겠어요. 사실 10년 후, 20년 후에 제가 뭘 하고 있을지 저도 궁금해요.

 

 

끝으로, 크리스탈의 남자친구가 되기 위해선 어떤 것이 필요할까요? 세련된 패션 센스, 유머 감각, 박학다식함, 음악 취향, 자상함, 예의 바름, 쿨한 성격, 프로페셔널함 등 누군가를 만날 때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들을 얘기해봐요.
전 저랑 ‘쿵짝’이 잘 맞는 게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해요. 장난을 쳐도 같은 포인트에서 웃을 수 있는 거랄까? 말씀하신 미덕들도 다 갖추면 좋겠죠. 전 누군가를 볼 땐 그 사람이 다른 이들을 존중하는지, 그렇지 않은지를 관찰하는 것 같아요. 사람을 나이나 사회적 위치로 판단하고 무례하게 구는 경우도 많이 봤거든요. 누군가를 만날 때 편견을 갖고 있는 사람들은 정말 모두를 불편하게 하죠.

 

 

PHOTOGRAPHER JDZ CHUNG
CONTRIBUTING EDITOR SOO HYUN JUNG

styling KYUNG WON CHOI
hair SUN HEE KIM
makeup SOOK KYUNG LEE
assistant SOO JUNG YANG

 

 

More Fashion
조이거나 풀거나.
Fashion

조이거나 풀거나.

역사 속에 코르셋을 조이고자 한 여성들의 시대가 있었다면, 풀어 내버리고자 했던 여성들의 시대도 있었다. 지금은 공존의 시대다.

The Fashion Year 2016
Fashion

The Fashion Year 2016

다사다난하고 변화무쌍했던 패션계의 한 해를 마무리하며 영국패션협회는 ‘브리티시’란 단어를 쏙 빼고 새롭게 출범한 ‘패션 어워즈 2016’을 개최했다. 장소는 145년 전 ‘대영 박람회’의 성공에 힘입어 그 이익금으로 예술을 축하하기 위해 건축한 로열 앨버트 홀! 총 15개 부문에 걸쳐 시상을 하는 화려한 그날 행사의 다양한 스토리들을 <데이즈드> 코리아가 전한다.